로켓펀치, 공식 팬덤명 ‘켓치’(KETCHY) 확정 [공식]

입력 2020-01-07 16:5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로켓펀치, 공식 팬덤명 ‘켓치’(KETCHY) 확정 [공식]

걸그룹 로켓펀치(Rocket Punch)의 공식 팬덤명이 ‘켓치(KETCHY)’로 정해졌다.

로켓펀치(연희, 쥬리, 수윤, 윤경, 소희, 다현)는 6일 오후 공식 네이버 V라이브 채널을 통해 약 20분 동안 진행한 라이브 방송에서 공식 팬클럽명을 깜짝 발표했다.

이날 로켓펀치는 사전에 공모를 받았던 팬클럽명 후보들을 차례대로 소개했다. 이 중 팬들로부터 가장 많은 지지를 얻은 ‘로켓단’과 ‘켓치(KETCHY)’가 최종 후보로 올랐고, ‘로켓단’ 47,4%, ‘켓치’ 52.4%의 투표율로 최종 팬클럽명은 ‘켓치(KETCHY)’로 결정됐다.

팬클럽명 ‘켓치(KETCHY)’는 로켓펀치의 팀명에서 두 번째, 네 번째 글자를 따온 명칭이며 ‘마음을 끄는’, ‘매력 있는’이라는 뜻과 함께 ‘Catchy’와 발음이 같은 팬클럽명으로, 팬들이 로켓펀치의 일부이며 없어서는 안 될 중요한 존재임을 뜻한다.

공식 팬클럽명을 확정한 로켓펀치는 “켓치(KETCHY) 여러분들 오늘 생일이다 생일 축하한다”라며 “앞으로도 켓치 여러분들이라고 많이 불러 드릴 테니까 오랫동안 로켓펀치와 함께 행복한 시간 보내요”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로켓펀치는 ‘단조로운 세상에 날리는 신선한 한 방의 펀치’라는 이름을 담아 지난 8월 첫 번째 미니앨범 ‘핑크 펀치(PINK PUNCH)’의 타이틀곡 ‘빔밤붐(BIM BAM BUM)’으로 가요계에 혜성같이 등장한 걸그룹으로, 통통 튀는 매력과 신인답지 않은 완성도 높은 무대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가요 관계자들이 뽑은 ‘2020년 기대주’로 새롭게 떠오르고 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