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산의 부장들’ 1979 대통령 암살사건 전 이야기, 웹툰으로 공개

입력 2020-01-08 09:4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남산의 부장들’이 8일부터 카카오페이지를 통해 스페셜 웹툰을 공개한다.

웹툰 ‘청소부 K’로 폭발적 호응을 얻었던 홍순식 작가는 탄탄한 마니아 층을 자랑하는 작가. 그 동안 외부 콘텐츠와 협업을 진행하지 않았던 홍순식 작가의 새로운 작업이라는 점에서 웹툰 팬과 영화 팬들의 이목을 끈다 . 더불어 영화가 1979년 10월 26일 이전 40일간의 이야기를 다루고 있다면, ‘남산의 부장들’ 스페셜 웹툰은 그 이전의 시점으로 한발짝 더 들어가 눈길을 끈다.

영화 ‘남산의 부장들’ 속 스토리 전개의 방아쇠를 당긴 박용각(곽도원)이 내부고발자가 될 수 밖에 없었던 사연은 웹툰에서 더 자세하게 만나볼 수 있다. ‘남산의 부장들’ 스페셜 웹툰은 온갖 더러운 짓도 마다 않고 청와대에 충성을 바쳤던 권력의 2인자 박용각이 결국 절대권력을 가질 수는 없었던 과정을 흥미롭게 다뤘다. 영화 캐릭터와 싱크로율 높은 모습으로 재현된 웹툰 캐릭터 속 모습 또한 볼거리다. 박용각(곽도원)이 왜 나락으로 떨어지게 됐는지, 그리고 왜 박통(이성민)을 향한 복수의 칼을 갈게 되었는지, 마지막으로 김규평(이병헌)은 어떻게 신흥 2인자가 될 수 있었는지에 대해서도 스페셜 웹툰을 통해 미리 만나볼 수 있다.

한편 ‘남산의 부장들’ 스페셜 웹툰은 카카오 페이지를 통해 1부는 1월 8일 오전 11시 최초공개, 2부는 1월 15일 오전 11시 최초공개로 총 2회 연재 될 예정이다.

‘남산의 부장들’은 1979년, 제2의 권력자라 불리던 중앙정보부장(이병헌)이 대한민국 대통령 암살사건을 벌이기 전 40일 간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 2020년, 모두가 즐길 수 있는 몰입도 있는 스토리를 제공할 유일한 영화 ‘남산의 부장들’은 1월 22일 개봉 예정이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