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낭만닥터 김사부2’ 임원희, 한석규X이성경과 찰떡 호흡

입력 2020-01-08 11:4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낭만닥터 김사부2’ 임원희, 한석규X이성경과 찰떡 호흡

배우 임원희가 SBS 월화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 2’에서 대체 불가한 코믹연기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았다.

어제(7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 2’ 2회에서 임원희는 한석규, 이성경과 돋보이는 티격태격 케미를 뿜어내며 폭소를 유발, 긴장과 웃음을 넘나드는 씬 스틸러의 면모를 보여줬다.

임원희는 극 중 차은재(이성경 분)와 배문정(신동욱 분) 사이의 묘한 기류를 포착, 차은재에게 배문정의 신상을 얘기해주며 “좀 더 자세한 정보를 알아봐 드릴까요?”라고 묻는 프로 참견러의 모습을 드러내 보는 재미를 더했다.

또한 수술을 앞둔 김사부(한석규 분)에게는 “드디어 새로 완공된 수술실에서의 첫 수술이시군요!”라고 외치며 난데없이 인증샷을 남기는 모습으로 그를 당혹시켰다. 특히 임원희는 같은 상황 아래 차분한 김사부와 달리 흥분을 감추지 못하는 장기태를 코믹하게 표현해내며 극과 극의 온도 차 케미로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드라마 후반부에서는 국방장관의 수술을 담당하게 된 김사부에게 열성 팬 못지않은 뜨거운 응원을 전하는가 하면, 김사부와 재단 이사장 도윤완(최진호 분)의 팽팽한 기싸움이 펼쳐지자 불안해하며 안절부절못하는 장기태의 심정을 섬세하게 그려내 전개에 긴장감을 더했다.

이렇듯 임원희는 다양한 배우들과 찰떡같은 연기 호흡을 보여줌과 동시에 극의 활력을 더한 것은 물론, 긴박한 상황까지 완벽히 표현하며 대체 불가한 존재감을 과시하고 있다.

씬 스틸러로서의 활약이 돋보이는 배우 임원희는 매주 월, 화 밤 9시 40분에 방송되는 SBS 월화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 2’에서 만나볼 수 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