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호 전속계약, 곽도원·한고은과 같은 소속사 “전폭지원”

입력 2020-01-09 14:1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김정호 전속계약, 곽도원·한고은과 같은 소속사 “전폭지원”

배우 김정호가 마다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마다엔터테인먼트는 “김정호는 수많은 공연을 통해 탄탄한 연기력을 쌓아온 내공 있는 배우다. 그와 한 식구가 되어 너무 영광이다. 앞으로 다양한 작품과 캐릭터를 통해 대중들을 만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김정호는 연극 ‘오슬로’, ‘댓글부대’, ‘가지’, ‘나는 살인자입니다’, ‘해방의 서울’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하며 탄탄한 연기 내공을 쌓아왔다. 특히 2004, 2018년 동아연극상과 2016년 서울연극대상 연기상을 수상하며 연기력을 인정받았다.

뿐만 아니라 드라마 tvN ‘드라마 스테이지-귀 피를 흘리는 여자’, ‘어비스’, KBS ‘죽어도 좋아’ 등 다양한 장르와 캐릭터를 넘나들며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찍었다. 특히 SBS ‘녹두꽃’에서 전봉준의 최 측근이자 동학농민운동의 중요 인물 중 하나인 ‘김개남’ 역으로 출연하며 카리스마 있는 강렬한 연기로 극의 몰입감을 더했다.

김정호와 전속계약을 체결한 마다엔터테인먼트는 곽도원, 한고은, 심형탁, 진태현, 박시은, 최재원, 홍상표, 오승아, 한기원, 한기웅, 손보승, 염아란, 이예은 등 탄탄한 연기력과 개성을 갖춘 배우들이 소속되어 있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