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스토랑’ 서민정 등장…정일우, ‘하이킥’ 추억 소환

입력 2020-01-09 14:4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편스토랑’ 서민정 등장…정일우, ‘하이킥’ 추억 소환

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 정일우가 14년 전 '하이킥 윤호'로 돌아간다.

10일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는 네 번째 메뉴대결이 시작된다. 이경규, 이영자, 이정현, 정일우와 함께 새롭게 등장한 이혜성 아나운서까지. 이번에는 5인 편셰프들이 ‘추억의 맛’이라는 주제로 메뉴 개발에 도전한다.

‘신상출시 편스토랑’을 통해 데뷔 후 첫 고정 예능을 하게 된 정일우는 요섹남 면모와 반전 먹성을 공개하며 2019 KBS 연예대상 신인상을 받았다. 뿐만 아니라 ‘우리 돼지’로 한 메뉴대결에서 ‘떡빠빠오(떡 쭈빠바오)’로 우승하며 3대 출시 영광을 차지했다. 이에 정일우가 2020년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 또 어떤 활약을 펼칠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런 가운데 정일우는 1월 10일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 14년 전 추억을 찾아 나선다. 14년 전 정일우는 데뷔작인 시트콤 ‘거침없이 하이킥’에서 순수한 반항아 ‘풍파고 짱’ 이윤호 역을 맡아 신드롬을 일으키며 폭발적인 사랑 받았다. 카리스마와 순수한 눈웃음이 공존하는 정일우의 매력에 대한민국 여심이 흔들렸던 것. 특히 극중 교사인 서민정을 향한 애틋한 짝사랑 또한 많은 지지를 받았다.

이날 정일우는 14년 전 하이킥 윤호로 돌아간 듯 오토바이를 타고 데뷔 당시 사진을 찍었던 여의도의 한 사진관을 찾아, 14년 전과 똑같이 교복을 입고 인증샷을 촬영했다. 14년 전과 변함없는 정일우의 모습에 여기저기에서 감탄이 쏟아졌다. 모두의 마음 속에 흐뭇하게 남아있는 ‘하이킥’의 추억을 한 순간에 소환했다.

추억에 잠긴 정일우는 당시 함께 촬영했던 이순재, 나문희, 서민정 등 배우들을 떠올리며 특히나 애틋한 추억의 주인공인 서민정에게 수줍은 안부 인사를 건네기도. 이 때, 서민정의 영상 편지가 스튜디오에 갑자기 플레이되며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윤호야, 선생님이야”라는 서민정의 목소리에 정일우는 순간 울컥한 모습을 보이기도.

14년 전 대한민국을 발칵 뒤집었던 여심 도둑 ‘하이킥 윤호’로 돌아간 정일우. 14년 동안 이어온 정일우와 서민정의 우정 이야기. 정일우를 위해 미국에서 직접 영상편지를 보낸 서민정의 응원까지. 이 모든 것을 확인할 수 있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1월 10일 금요일 밤 9시 45분 방송된다.

사진제공 =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