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트롯’ 강하늘 깜짝 등장 “추혁진 본선 가면 방청 가겠다”

입력 2020-01-09 22:2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미스터트롯’ 강하늘 깜짝 등장 “추혁진 본선 가면 방청 가겠다”

‘미스터트롯’에 강하늘이 깜짝 등장했다.

9일 방송된 ‘미스터트롯’에는 박명수, 조영수, 김준수, 장윤정이 마스터로 나선 가운데 추혁진이 아이돌부 참가자로 등장했다.

추혁진은 “강하늘이 제 1호 팬이다. 군 생활과 뮤지컬을 같이 했다. 오늘도 출연한다니까 응원도 많이 해줬다”며 강하늘과의 친분을 드러냈다. 그는 무대에 오르기 전 강하늘과 영상통화를 하기도 했다.

강하늘은 추혁진에게 “너는 꼭 붙을 거야”라면서도 “너 붙으면 다른 한 분은 떨어지니?”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자 추혁진은 “트로트계의 강하늘이 되겠다. 형은 제 롤모델이다”라며 의지를 다졌다. 이에 강하늘은 “혁진이 본선 가면 방청 가겠다”고 공약을 내걸어 마스터들의 기대를 모았다.

한편, 추혁진은 ‘사랑은 나비인 가봐’로 무대를 꾸몄고, 올 하트로 다음 라운드에 진출했다.

동아닷컴 함나얀 기자 nayamy94@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