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트롯’ 이도진, 김준수 목소리 도플갱어?…“태어날 때부터 이 목소리”

입력 2020-01-09 22:3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미스터트롯’ 이도진, 김준수 목소리 도플갱어?…“태어날 때부터 이 목소리”

‘미스터트롯’ 이도진이 김준수와 똑같은 목소리로 관심을 모았다.

9일 방송된 ‘미스터트롯’에는 박명수, 조영수, 김준수, 장윤정이 마스터로 나선 가운데 ‘레드애플’ 이도진이 아이돌부 참가자로 등장했다.

이날 이도진은 무대에 오르기 전부터 김준수와 똑닮은 목소리로 주목을 받았다. 그는 “태어날 때부터 이 목소리였다. 김준수 선배를 보고 진짜 좋아했다. 목소리가 익숙해서 그런가 싶다”고 김준수에 대한 팬심을 드러내기도 했다.

그러자 김준수는 “레드애플 소속이냐. 기자 인터뷰 때 제 얘기 많이 하시지 않았느냐”며 반가움을 표했고, 이도진은 “기자 분께 질문을 많이 들었다”고 답했다. 이에 김준수는 “나랑 목소리가 똑같다”며 연신 감탄했다.

이도진은 김수희의 ‘너무 합니다’로 무대를 꾸몄고, 올 하트를 받으며 다음 라운드에 진출했다. 김준수는 “감정을 노래에 녹여내는 걸 지금까지 본 사람 중에 가장 잘했다”고 호평했다. 조영수도 “노래를 편안하게 부른다. 기본기가 탄탄한데 거기에 애절함까지 담겨있다”며 칭찬했다.

동아닷컴 함나얀 기자 nayamy94@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