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원 클라쓰’ 유재명, 요식업계 큰 손 변신…압도적 다크 포스

입력 2020-01-10 09:1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이태원 클라쓰’ 유재명, 요식업계 큰 손 변신…압도적 다크 포스

배우 유재명이 이제껏 본 적 없는 또 다른 얼굴로 시청자들을 만난다.

JTBC 새 금토드라마 ‘이태원 클라쓰’ 측은 10일, 차원이 다른 존재감으로 분위기를 압도하는 유재명의 첫 스틸컷을 공개해 기대 심리를 자극했다.

동명의 다음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이태원 클라쓰’는 불합리한 세상 속, 고집과 객기로 뭉친 청춘들의 ‘힙’한 반란을 그린 작품이다. 세계를 압축해 놓은 듯한 이태원의 작은 거리에서 각자의 가치관으로 자유를 쫓는 그들의 창업 신화가 다이내믹하게 펼쳐진다.

박서준과 악연의 라이벌을 예고한 유재명은 대한민국 요식업계의 큰손 ‘장가’의 회장 ‘장대희’ 역으로 연기 변신에 나선다. 약육강식의 룰이 지배하는 현실 속에 자비 따위 없는 권위적인 인물이다.

가진 것 하나 없는 밑바닥부터 시작해 ‘장가’라는 거대한 기업을 이루기까지, 누구보다 치열한 세월을 살아온 장 회장에게 무서울 것은 없다. 하지만 소신과 패기 하나만 믿고 자신에게 도전장을 내민 박새로이(박서준 분)와 재회하며 날 선 대립각을 세우게 된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 여유와 기품이 흐르는 자태부터 옅은 미소를 머금은 표정까지, 장대희라는 캐릭터 그 자체를 입은 유재명의 파격 변신이 이목을 집중시킨다. 하지만 순식간에 더욱 날카롭고 매섭게 변하는 그의 눈빛은 단번에 긴장감을 자아낸다.

한층 더 강렬해진 모습을 보여주며 원작 캐릭터와 또 다른 매력을 가미한 ‘유재명 표’ 장대희의 존재감에 벌써부터 기대가 쏠린다. 박새로이의 ‘소신’과 장대희의 ‘권위’가 맞닿는 순간 펼쳐질 뜨거운 한 판 승부 또한 궁금증을 더한다.

사진제공=JTBC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