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배종옥, 외국어 공부 열정 활활…해외진출 준비?

입력 2020-01-10 10:3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배종옥의 열정 가득한 일상이 공개된다.

11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기획 강영선 / 연출 박창훈, 김선영 / 이하 ‘전참시’) 86회에서는 배종옥이 매니저와 함께 등장한다. 우아한 카리스마로 대중을 사로잡고 있는 배종옥의 일상이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전망이다.

최근 드라마에서 강렬한 열연으로 제2의 전성기를 맞았다는 평을 받은 배종옥이 이날 '전참시'에 출격했다. 배종옥은 가만히 있어도 영화의 한 장면 같은 아우라를 발산했다고. 무엇보다 배종옥이 명품 배우로서 피땀 흘리는 노력을 고스란히 보여줬다고 전해져 기대가 커진다.

차에서 절대 잠을 청하지 않는다는 배종옥은 이동시간 동안 다양한 것을 했다고 한다. 그중에서도 외국어 공부에 푹 빠진 배종옥이 눈길을 끌었다고. 열정을 활활 불태우는 배종옥의 모습은 해외 진출을 준비하는 것일지 궁금하게 만들었을 정도였다는 후문이다.

뿐만 아니라 매니저는 "배종옥은 백조 같다"는 제보를 하기도. 매니저는 이토록 완벽한 배종옥에게도 꼭 필요한 것이 있다며 고민을 털어놨다고 한다. 매니저가 배종옥을 백조에 비유한 이유는 무엇일지, 매니저가 밝힌 고민은 무엇일지 귀추가 주목된다.

과연 끊임없이 노력하는 배우 배종옥의 하루는 어떻게 그려질지 본 방송에 대한 궁금증이 커진다. 한편 이 모든 것이 공개될 MBC ‘전지적 참견 시점’ 86회는 1월 11일 토요일 밤 11시 5분 방송된다.

사진제공= MBC ‘전지적 참견 시점’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