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20대 맞춤형 5G 요금제 출시

입력 2020-01-13 05:4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데이터로밍 강화·1회선 할인 혜택도

KT는 만 29세 이하 고객을 겨냥한 5G 요금제 ‘Y슈퍼플랜’을 출시한다.

Y슈퍼플랜 베이직(월 8만 원)과 스페셜(월 10만 원)으로 기존 ‘5G 슈퍼플랜’의 국내 데이터 무제한 혜택은 유지하면서 20대가 선호하는 서비스를 추가했다. 데이터 로밍을 강화해 185개 국에서 데이터 로밍을 최대 1Mbps 속도로 무제한 이용할 수 있다. 스마트 기기 1회선 요금할인 혜택도 있다. Y슈퍼플랜 스페셜은 1만1000원 상당의 스마트기기 전용 요금제 ‘데이터 투게더’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베이직 고객은 50% 할인을 제공한다.

데이터를 많이 쓰지 않는 20대를 위한 ‘Y슬림’ 요금제도 선보였다. 기존 ‘5G 슬림’과 동일하게 월 5만5000원에 데이터 8GB를 제공하고, 최대 100Kbps 속도의 데이터 로밍을 추가 제공한다. Y슈퍼플랜과 Y슬림은 13일부터 6월 30일까지 가입할 수 있다.

김명근 기자 dionys@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