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G 12인조 트레저 데뷔 과정 담은 리얼리티 론칭 [공식]

입력 2020-01-13 13:1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2인조 보이그룹 트레저(TREASURE)의 데뷔 과정을 담은 리얼리티 '트레저 TV'가 제작된다. 유튜브와 VLIVE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방송을 공개해 전 세계 글로벌 팬들이 대형 신인그룹의 탄생을 지켜볼 수 있게 됐다.

YG는 13일 낮 12시 공식 블로그를 비롯한 트레저 공식 SNS 채널을 통해 'TREASURE - [T.M.I] Coming soon'이라는 제목의 티저를 공개했다.

YG는 트레저 소속사 선배인 빅뱅의 '리얼 다큐 빅뱅' '빅뱅 TV', 블랙핑크의 '블핑하우스'와 같이 리얼리티 방송을 제작한 바 있다. 트레저 역시 데뷔 전부터 다양한 콘텐츠와 스토리텔링으로 팬들에게 더 가깝게 다가가려는 계획이다.

이날 공개된 첫 티저는 트레저 팬클럽을 지칭하는 '트레저 메이커'에게 메시지를 전달하는 형식으로 진행된다. "이게 일상이에요!"라고 외치는 준규의 모습 뒤로 때와 장소를 가리지 않는 댄스 본능과 서로 장난치며 카메라를 향해 애교를 부리는 비글미까지 트레저의 유쾌한 웃음과 리얼한 모습을 그대로 담아냈다.

YG는 최근 "트레저의 성공적인 데뷔와 왕성한 음악 활동을 위한 모든 지원에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히며 트레저의 데뷔 프로젝트를 본격적으로 가동시켰다. 트레저 데뷔 프로모션 일환으로 낮 12시 새롭고 다양한 콘텐츠를 공개하며 정식 데뷔를 앞두고 팬들에게 한걸음씩 다가가고 있다.

사진=YG 엔터테인먼트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