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김연경-라바리니 감독, 올핌픽 본선 진출에 환한미소~

입력 2020-01-13 21:2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2020 도쿄올림픽을 앞두고 3회 연속 올림픽 본선에 진출한 한국여자배구대표팀이 13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했다. 여자배구대표팀 라바리니 감독과 김연경이 환한 미소를 짓고 있다.

인천국제공항 | 김민성 기자 marineboy@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