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참3’ 곽정은, 노스킨십 속사정 사연에 “말을 못 얹겠다”

입력 2020-01-14 14:2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연참3’ 곽정은, 노스킨십 속사정 사연에 “말을 못 얹겠다”

입 센 참견러들의 의심의 촉 레이더가 풀가동되는 사연이 등장한다.

오늘(14일) KBS Joy 로맨스파괴 토크쇼 ‘연애의 참견 시즌3’ 2회에서는 스킨십을 안 하는 남자친구 때문에 고민이라는 한 여성의 이야기가 스튜디오를 찾아온다.

사연 속 여성은 비슷한 성향을 지닌 남자친구와 1년째 행복한 연애를 이어가고 있지만 한 가지 치명적인 문제가 있었다고. 바로 남자친구가 키스 이상의 스킨십을 안 한다는 것.

결혼까지 생각하고 있던 여성은 ‘네가 너무 소중해서 함부로 만질 수가 없다’는 남자친구의 말에 홀로 고민을 하던 중, 모르는 한 여성으로부터 SNS의 메시지(DM)를 받는다.

이후 스튜디오에는 고민녀의 실제 증거물과 현장 공개 이야기가 생생히 펼쳐지며 프로 참견러들을 놀라게 한 대반전의 폭풍이 불어 닥쳤다고 한다.

의심의 촉 레이더를 풀가동 시킨 참견러들은 각종 추측과 의혹을 제기하며 그 어느 때보다도 열띤 토론의 장을 펼쳤다고. ‘연참’ 사상 처음으로 실제 고민녀가 받은 실제 DM이 공개되면서 스튜디오는 한동안 충격으로 술렁였다고 해 궁금증이 쏠린다.

냉철하고 논리적인 참견을 펼쳐온 ‘연애 박사’ 곽정은은 “말을 못 얹겠다”며 황당함을 감추지 못했고, 쑥크러쉬 김숙은 “남자분에게 하고 싶은 말이 있다. 마지막 양심을 보여달라”며 강력한 참견 한방을 날렸다고 해 본 방송에 대한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스킨십 안하는 남자친구의 속사정은 무엇이었을지, 안방 참견러들의 몰입도를 폭풍 상승시킬 사연은 KBS Joy 로맨스 파괴 토크쇼 ‘연애의 참견 시즌3’는 오늘(14일)인 화요일 밤 10시 50분에 공개된다.

매주 화요일 밤 10시 50분 KBS Joy 로맨스파괴 토크쇼 ‘연애의 참견 시즌3’ KBS Joy채널은 skylife 1번, SKBTV 80번, LGU+ 1번, KT olleh tv 41번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더 많은 영상은 KBS N 공식 홈페이지, 주요 포털 및 온라인 채널(유튜브, 페이스북 등)에서도 찾아볼 수 있다.

사진 제공 : KBS Joy <연애의 참견 시즌3>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