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로젯’ 김남길의 위엄, ‘배우What수다’ 1800만♥…역대 3위

입력 2020-01-14 14:4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클로젯’ 김남길의 위엄, ‘배우What수다’ 1800만♥…역대 3위

영화 '클로젯' 김남길이 지난 13일(월) 진행된 네이버 V라이브 ‘배우What수다’에서 거침없는 입담과 매력을 발산하며 2020년 첫 천만 하트를 넘어 1800만 하트를 달성했다.

'클로젯'은 이사한 새집에서 딸이 흔적도 없이 사라진 후, 딸을 찾아나선 아빠에게 사건의 비밀을 알고 있다는 의문의 남자가 찾아오며 벌어지는 미스터리한 이야기다.

김남길이 네이버 V라이브 ‘배우What수다’에서 대상 배우의 화제성을 발산하며 역대 하트 수 3위에 등극했다.

지난 13일(월) 새해 첫 방송으로 진행된 네이버 V라이브 ‘배우What수다’에서 김남길은 남다른 입담과 팬서비스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자신의 필모그래피로 꾸며진 김남ROAD(길)를 통해 입장한 그는 오늘은 ‘아이돌처럼 입고 왔다'는 진행자 박경림의 말에 ‘꿈이 아이돌이었다'고 답해 시작부터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선사했다.

이어 진행된 역대 화제작 토크에서 재기발랄한 입담을 뽐냈고, 팬들을 위한 새해짤 선물도 아낌없이 쏟아부었다. 또한 귀를 녹이는 달콤한 노래 실력까지 선보이며 다채로운 매력을 한껏 뿜어냈다.

특히 2020년 첫 천만 하트 수를 기록하자 남다른 리액션으로 기쁨을 표현했고, 하트를 보내준 시청자들에게 보답하고자 깨물하트는 물론 눕방과 침대 CF까지 선보이며 남친짤을 생성, 엉뚱하고 유쾌한 매력으로 웃음을 선사했다.

끝없는 매력 발산에 보답하듯 이날 최종 하트 수는 18,812,721개를 돌파하며 역대 ‘배우What수다’ 하트 수 3위에 등극했다. 한편 덕계박스 코너에서 청각 장애를 지닌 팬의 사연을 들은 김남길은 “귀보다 눈으로 울림을 주는 배우가 되겠다”고 전해 따뜻함을 자아내기도 했다.

'클로젯'에 대한 홍보도 잊지 않았다. “'클로젯'은 이국적인 소재에 한국적인 이야기가 담겨있다”고 설명한 김남길은 “여러 가지 종류의 비명이 나올 수 있는 영화”라고 밝혀 작품에 대한 궁금증을 끌어올렸다. 또 “경훈은 평소 나의 모습과 또 다른 면을 모두 볼 수 있다”며 캐릭터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는 것은 물론 함께 호흡을 맞춘 하정우에 대해 “장면마다 힘을 분배한다. 영화 전체를 볼 수 있는 눈을 가진 배우”라고 극찬해 두 사람이 처음으로 만들어낸 케미에 대한 기대를 더했다.

하트 수 1,800만을 돌파하며 대세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김남길의 차기작 '클로젯'은 오는 2월 개봉한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