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소영, 코로나19 극복 위해 홀트아동복지회에 1억원 기부 [공식입장]

입력 2020-03-02 17:2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홀트아동복지회(회장 김호현)는 배우 고소영이 코로나 19의 극복을 위해 성금을 기탁했다고 2일 밝혔다. 고소영은 코로나 19의 우려 속 외부활동이 어려운 위기가정을 지원하기 위하여 성금 5천만 원과 5천만 원 상당의 아동용 마스크와 치약 및 가글과 같은 위생용품을 기부했다.

해당 기부금은 대구, 경북지역을 비롯해 전국에 코로나 19로 인해 위험에 노출되어 있는 위기가정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고소영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경북 지역의 위기가정에 도움의 손길을 더하기 위해 기부를 결심하게 됐다고 밝혔다.
고소영은 그간 묵묵히 소아환자 치료지원 및 미혼한부모 가정 지원 등 다양한 기부활동으로 아름다운 선행을 이어가고 있다.

배우 고소영의 후원은 홀트아동복지회를 통해 코로나19로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 경북 지역의 위기가정을 우선으로 일회용 마스크, 손세정제, 식료품 등을 포함한 나눔키트를 지원할 뿐만 아니라 위기가정의 의료, 주거, 심리 등의 지원에 함께 사용될 예정이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