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차트] ‘이태원 클라쓰’ 드라마 화제성 2주 연속1위, 김다미·박서준 1·2위

입력 2020-03-03 11:1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이태원 클라쓰’ 드라마 화제성 2주 연속1위, 김다미·박서준 1·2위

JTBC 금토드라마 ‘이태원 클라쓰’(극본 조광진 연출 김성윤) 열풍이 식을 줄 모르고 있다.

‘이태원 클라쓰’가 거침없는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지난달 29일 방송된 10회 시청률이 전국 14.8%, 수도권 16.2%(닐슨코리아, 유료가구 기준)를 기록, 9회 연속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2049 타깃 시청률에서도 8.7%를 기록하며 전 채널 1위를 차지했다.

‘이태원 클라쓰’의 신드롬은 화제성 차트에서도 어김없이 증명됐다. TV 화제성 분석기관인 굿데이터코퍼레이션이 발표한 화제성 지수(2월 24일부터 3월 1일까지)에서 지상파, 종편, 케이블을 포함한 전체 드라마 부문에서 28.81%의 점유율로 2주 연속 1위에 등극했다. 연기 구멍 없는 배우들의 열연에 대한 호평과 함께 드라마 출연자 화제성 지수에서는 김다미가 1위, 박서준이 2위에 나란히 이름을 올리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여기에 시청자들의 반응을 즉각적으로 확인할 수 있는 뉴스 기사 수와 댓글 수, VON(블로그 및 커뮤니티) 게시글과 댓글 수에서도 1위를 싹쓸이하며 뜨거운 사랑과 인기를 입증했다.

한편, 지난 10회 방송에서는 박새로이(박서준 분)와 조이서(김다미 분), 강민정(김혜은 분), 이호진(이다윗 분)이 장가그룹의 몰락을 역습의 기회로 삼아 공격에 나섰다. 하지만 주주총회를 앞두고 열린 기자회견에서 장회장은 가증스러운 눈물과 거짓으로 가득한 ‘쇼’를 펼치며 이들의 계획에 브레이크를 걸었다. 방송 말미 “이 장대희가 너를 적으로 삼았어. 내 너를 가만두지 않을 것이야”라는 장회장의 선전포고에 “저도 제 모든 것을 걸고 같은 약속을 합니다”라는 박새로이의 다짐은 한층 더 뜨겁게 달아오를 이들의 맞대결을 예고하며 기대감에 불을 지폈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