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 허각 측 “신천지 루머 사실무근, 허위사실 유포 법적대응” (공식입장)

입력 2020-03-04 14:0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허각 측 “신천지 루머 사실무근, 허위사실 유포 법적대응”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이하 플레이엠)가 소속 아티스트 허각과 관련된 허위 사실 유포에 대해 강력한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플레이엠은 4일 공식 입장문을 통해 “최근 소속 아티스트 허각과 특정 종교(신천지)에 대한 허위사실이 유포되고 있음을 확인했다”며 “아티스트는 특정 종교와 전혀 무관함을 확인했으며, 해당 루머는 사실무근”이라고 전했다.

이어 “아티스트를 향한 온라인상에서 허위사실 유포, 인신 공격 등 악성 게시물에 대해 강경한 법적 대응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플레이엠은 “악의적인 행위로 인해 아티스트 뿐만 아니라 가족, 주변 지인들까지 정신적 피해를 입고 있는 만큼 선처없이 강력한 법적 조치를 취할 것”이라며 강력한 대응을 다시 한 번 강조했다.


● 다음은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입니다. 당사는 최근 소속 아티스트 허각과 특정 종교에 대한 허위사실이 유포되고 있음을 확인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아티스트는 특정 종교와 전혀 무관함을 확인했으며, 해당 루머는 사실 무근임을 말씀드리는 바입니다.

당사는 아티스트를 향한 온라인 상에서 허위사실 유포, 인신 공격 등 악성 게시물에 대해 강경한 법적 대응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이러한 명예와 인격을 훼손하는 악의적인 행위로 인해 아티스트 뿐만 아니라 가족, 주변 지인들까지 정신적 피해를 입고 있는 만큼 선처없이 강력한 법적 조치를 취할 것입니다.

당사는 앞으로도 소속 아티스트의 권익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