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킹덤’ 시즌2 뉴욕-할리우드 등에 옥외 광고…세계로 뻗는 K-좀비

입력 2020-03-04 15:3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넷플릭스(Netflix)의 오리지널 시리즈 <킹덤> 시즌2가 할리우드와 뉴욕에 옥외 광고를 게재했다.

죽은 자들이 살아나 생지옥이 된 위기의 조선, 왕권을 탐하는 조씨 일가의 탐욕과 누구도 믿을 수 없게 되어버린 왕세자 창의 피의 사투를 그린 미스터리 스릴러 <킹덤> 시즌2가 공개를 앞두고 할리우드와 뉴욕 중심가에 등장해 위용을 떨치고 있다.

<킹덤>은 2019년 첫 시즌 공개 직후 ‘K-좀비’와 ‘갓’ 등 각종 신드롬을 불러일으키며 전 세계에 K-좀비 열풍을 불러일으켰다. 뉴욕타임스는 “한국 사극의 관습을 파괴한 작품”이라는 코멘트와 함께 <킹덤>을 2019 최고의 인터내셔널 TV쇼 TOP 10에 선정하기도 했다.


전 세계가 기다려온 <킹덤> 시즌2의 공개를 앞두고 넷플릭스는 미국 엔터테인먼트의 심장이라고 할 수 있는 LA 할리우드의 선셋 블러바드, 웨스턴 에비뉴 그리고 뉴욕의 타임스퀘어 주요 장소에 약 한 달 동안 <킹덤>의 대형 옥외 광고를 게재한다.

오는 13일부터 넷플릭스 할리우드 오피스 메인 빌딩 로비에 집중 노출된다. 넷플릭스 할리우드 오피스 빌딩은 수많은 넷플릭스 오리지널 중 세계적인 인기를 누리는 콘텐츠를 선별하여 노출하는 곳으로, 이 또한 <킹덤>이 가지는 위상을 확인할 수 있는 부분이다.

미국 할리우드와 뉴욕 한복판에 등장한 <킹덤>의 대형광고는 전 세계 문화 콘텐츠의 중심지에 한국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가 소개되는 것뿐 아니라 한복 차림을 한 주인공과 조선 시대의 아름다운 풍광이 세계인에게 노출될 수 있다는 점에서 다시 한번 한류의 우수함과 자긍심을 느낄 수 있게 한다.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