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정근 “연기하는 매 순간 행복, 다시 태어나도 배우를 선택할 것”

입력 2020-03-05 17:3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매 작품 대체 불가한 연기로 묵직한 존재감을 드러내는 배우 신정근의 첫 기획 인터뷰가 공개됐다.

4일 오전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는 공식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아컴지기는 인터뷰가 하고 싶어서’라는 타이틀의 인터뷰 내용을 공개했다.

연극으로 연기를 시작해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종횡무진 오가며 활약 중인 신정근은 “연기를 하는 매 순간이 즐겁고 현재 내 삶 전체의 행복을 작품을 통해 얻고 있다. 34년 전으로 다시 돌아간다 해도 배우를 선택하고 연기를 할 것이다”라며 배우라는 직업에 대한 깊은 애정과 연기에 대한 진중한 마음을 드러냈다.

이어 “연기를 꿈꾸는 사람들에게 절대 포기하지 말라는 말을 해주고 싶다. 자신이 제일 잘 할 수 있기에 연기를 선택했을 것이고, 끊임없이 노력해야 얻는 것이 있을 것이다”고 배우를 꿈꾸는 이들에게 진심 어린 마음을 전하며 용기를 북돋아 주기도.

인터뷰 말미 그는 대중이 자신을 편한 배우로 기억해주었으면 한다는 말도 덧붙였다. “강과 바다로 자연스레 흡수되는 냇물처럼 연기 또한 함께 작업하는 사람들과 어우러지고 융화돼야 한다고 생각한다. 지금도, 앞으로도 지금처럼 흘러가는 대로 최선을 다하는 배우로서 살고 싶고, 사람들이 신정근 참 편하다, 편한 배우라고 기억해 주셨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장르, 캐릭터 구분 없이 명불허전 연기를 바탕으로, ‘심(心)스틸러’로 사랑받고 있는 신정근. 끊임없이 도전하는 신정근의 뜨거운 연기 열정 때문에 그의 행보가 더욱 기대되는 이유다.

한편, 신정근은 2020년 개봉 예정인 영화 ‘정상회담’(가제)으로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