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기로운 의사생활’ 김해숙→김갑수 연기파 조연들 떴다

입력 2020-03-09 10:1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슬기로운 의사생활’ 김해숙→김갑수 연기파 조연들 떴다

오는 3월 12일(목) 밤 9시 첫 방송 되는 tvN 2020 목요스페셜 ‘슬기로운 의사생활’이 전 세대를 아우르는 연기파 조연 배우들의 긴박한 병원 라이프를 포착했다.

‘슬기로운 의사생활’(연출 신원호, 극본 이우정, 기획 tvN, 제작 에그이즈커밍)은 누군가는 태어나고 누군가는 삶을 끝내는 인생의 축소판이라 불리는 병원에서 평범한 듯 특별한 하루하루를 살아가는 사람들과 눈빛만 봐도 알 수 있는 20년지기 친구들의 케미스토리를 담은 드라마다.

조정석, 유연석, 정경호, 김대명, 전미도를 비롯 ‘슬기로운 의사생활’을 더욱 풍성하게 채워줄 연기파 조연 배우들의 활약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먼저 이름만으로도 신뢰감을 주는 김해숙과 작품마다 강렬한 존재감을 발산하며 극을 이끌어온 김갑수가 신뢰감을 급상승 시킨다. 여기에 드라마부터 뮤지컬까지 활발하게 활동하며 연기력을 인정받은 정문성과 다양한 장르의 캐릭터를 능수능란하게 연기하며 주목받고 있는 신현빈, 그리고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종횡무진하며 활동 범위를 넓힌 김준한이 대체 불가 매력을 드러낼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최근 다수의 작품을 통해 본인만의 매력을 발산해온 안은진, 연극 무대에서 탄탄한 연기력을 쌓아온 하윤경은 물론 신예 조이현, 배현성, 신도현이 드라마에 활력을 더할 예정이다.

‘슬기로운 의사생활’ 제작진은 “전 세대를 아우르는 연기파 조연 배우들의 만남이 풍성한 캐스팅 라인에 힘을 더하며 공감과 기대감을 증폭시킬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생과 사의 경계에서 고군분투하는 ‘슬기로운 의사생활’속 의사들의 긴박한 24시가 공개됐다. ‘슬기로운 의사생활’속 의사들은 수많은 변수와 급박한 상황 속에서도 환자를 위해 최선을 다하는 모습을 보이며 이목을 집중시킨다. 잠시도 쉬지 못하고 바쁘게 움직이는 모습, 더 나은 의사가 되기 위해 밤을 지새우며 노력하고 고민하는 성실한 모습은 뭉클한 감동을 전한다. 희로애락이 가득한 병원에서 긴박한 하루하루를 보낼 의사들의 생생한 병원 라이프에 시청자들의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 tvN 2020 목요스페셜 ‘슬기로운 의사생활’은 오는 3월 12일(목)을 시작으로 매주 목요일 밤 9시에 방송된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