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 측 “‘원더랜드’ 출연 제안 받고 검토 중” [공식입장]

입력 2020-03-11 11:0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공유가 영화 ‘원더랜드’ 출연 제안을 검토 중이다.

공유의 소속사 매니지먼트 숲은 11일 동아닷컴에 “공유가 김태용 감독의 ‘원더랜드’ 출연을 제안 받고 검토 중이다”라고 말했다.

‘원더랜드’는 여러 이유로 볼 수 없는 그리운 사람을 재현하는 가상세계 원더랜드에 식물인간이 된 연인을 의뢰한 20대 여성과 세상을 떠난 아내를 의뢰한 40대 남성 등에 벌어지는 일을 그린다.

공유는 아내와 사별 후 홀로 아내를 키우며 살아가는 40대 가장 역할로 출연을 검토 중이다. 출연을 확정한다면 탕웨이와 부부 호흡을 맞추게 된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