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뉴스 HOT①] 이효리, 소유 건물 3월 월세 전액 감면

입력 2020-03-12 06:5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가수 이효리. 스포츠동아DB

가수 이효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임차인들의 경제적 어려움을 나누는 ‘착한 임대인 운동’에 동참한 사실이 11일 뒤늦게 알려졌다. 이효리는 최근 자신이 소유한 서울 용산구 한남동 건물의 임차인과 세입자들의 3월 월세 전액을 감면해줬다. 앞서 전지현, 비·김태희 부부, 원빈·이나영 부부, 서장훈, 박은혜, 홍석천 등이 소유 건물의 임차인과 세입자들로부터 월세 전액 혹은 일부를 낮춰 받아 화제가 됐다.

[스포츠동아 엔터테인먼트부]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