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산다’ 박나래, 조지나 재변신…생애 첫 플리마켓 오픈

입력 2020-03-12 13:3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나혼자산다’ 박나래, 조지나 재변신…생애 첫 플리마켓 오픈

13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생애 첫 플리마켓을 오픈한 박나래 모습이 전파를 탄다.

제작진에 따르면 박나래는 약 4개월 만에 ‘제2의 캐릭터’인 조지나로 변신한다. 시그니처 아이템 황금 망토와 상반신 전체를 덮은 오버 패턴의 티셔츠, 실눈을 뜨게 만드는 선글라스, 허리에 두른 웨이스트백 등 조지나의 트레이드 마크인 과한 스타일링에 열을 올리는가 하면, 한껏 성장한 팔 근육을 뽐내며 등장한다.

또한, 이날 주목할 만한 볼거리는 박나래가 소유한 다채로운 물건들이다. 실험 정신이 폭발하는 의상은 물론, 리미티드 에디션까지 그 어디서도 볼 수 없던 아이템들이 나래 하우스 구석구석에서 끊임없이 나온다.

여기에 생활용품까지 더해지면서 그야말로 진정한 ‘만물상’을 완성, 나래 하우스를 찾은 손님들의 열띤 호응은 물론, 지갑까지 활짝 열게 만들었다고.

거실을 가득 채운 박나래의 ‘투머치’ 아이템들을 누가 득템할지, 그리고 어디로 향하게 될지 조지나 좌충우돌 첫 플리마켓 도전기는 13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