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 127, ‘문명특급’ 재재 팬 사인회 깜짝 등장…무슨 일?

입력 2020-03-12 16:3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문명특급’ NCT 127, ‘연반인’ 재재 팬 사인회 깜짝 등장…무슨 일?

NCT 127이 ‘문명특급’에 깜짝 등장한다. ‘연반인(연예인+일반인)’ 재재의 팬 사인회에 팬으로 참석한 것.

재재와 NCT 127의 인연은 지난 2월 시작됐다. 한 미용실에서 재재가 SM 대표 아이돌 NCT 127 쟈니, 도영, 재현, 정우를 만난 것. 담소를 나누던 와중에 돈이 없어 택시를 못 탄다는 재재를 NCT 127이 본인들 차에 태우면서 친분을 쌓게 되었다고 한다.

이렇게 시작된 인연으로 생애 첫 팬 사인회를 앞두고 있는 재재에게 팬 사인회의 선배 NCT 127가 ‘꿀팁’과 함께 다양한 이야기를 들려주었다. 재현은 첫 팬 사인회 때 너무 떨려서 기억이 잘 안 난다고 했고, 도영은 항상 진심을 다해 팬들을 대한다고 얘기했다. 덕분에 떨림과 흥분을 진정시킬 수 있었던 재재.

그런데 팬 사인회 현장에 도착한 재재가 만난 팬 중에 다름 아닌 NCT 127가 있었던 것. 항상 팬들에게 사인을 해주던 톱 아이돌이 ‘연반인’의 팬 사인회에 참석한 모습은 어디서도 볼 수 없는 신선한 그림이었다. 손깍지, 2행시, 재미있는 소품 착용하기 등 5년 차 아이돌 NCT 127의 ‘짬에서 나온 바이브’로 현장은 초토화됐다는 후문이다.

본 영상은 3월 12일 목요일 오후 5시, ‘문명특급’ 유튜브 채널에서 최초 공개된다.

동아닷컴 함나얀 기자 nayamy94@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