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전소민-양세찬, 동반 광고 촬영까지 “기분 이상하더라”

입력 2020-03-15 17:2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런닝맨’ 전소민-양세찬, 동반 광고 촬영까지 “기분 이상하더라”

‘런닝맨’ 전소민과 양세찬이 동반 광고까지 찍었다.

15일 오후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런닝 MT’에 앞서 프리 토크가 그려졌다.

이날 유재석은 전소민 양세찬이 동반 광고를 촬영했다는 소식을 전했다. 이에 전소민은 수줍게 웃으며 “편의점 택배 광고를 찍었다”고 밝혔다. 유재석은 “어느 정도 광고업계에서도 두 사람의 썸에 관심을 가지고 있다는 것”이라고 흐뭇하게 웃었다.

양세찬은 “전소민과 둘이서 사진 찍는데 기분이 이상하더라”고 고백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