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성민, 플레이스트 신작 ‘트웬티트웬티’ 주인공 발탁 [공식]

입력 2020-03-18 09:2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한성민이 플레이리스트 ‘에이틴’ 제작진이 뭉친 신작 ‘트웬티트웬티(Twenty-Twenty)’ 주인공으로 발탁됐다.

‘트웬티트웬티(Twenty-Twenty)’는 엄마가 정해준 길을 살아온 이제 막 성인이 된 스무 살 ‘채다희’와 독립한 스무 살 ‘이현진’(김우석 분)이 만나 성장해가며 각자의 새로운 바운더리를 만드는 스무 살들의 더디고 어려운 첫걸음에 대한 이야기를 그린 하이틴 드라마다.

한성민은 차갑고 시크한 매력의 소유자로 늘 사람들과 일정한 거리를 둔 채 지내는 ‘채다희’ 역을 연기한다. 스무 살이 된 후 엄마가 정해준 울타리를 벗어나려는 꿈틀거림을 시작하는 인물이다. 실제로 올해 성년을 맞은 그녀는 갓 스무 살이 느끼는 설렘과 억눌린 반항을 가진 ‘채다희’ 캐릭터의 다채로운 감정을 섬세히 표현할 예정이다.

한성민은 JTBC 드라마 ‘열여덟의 순간’에서 ‘황로미’로 분하여 악역 연기를 통해 돋보이는 존재감을 드러냈고, 연기 샛별이라는 찬사를 받았다.

최근에는 소설을 원작으로 한 작품인 영화 ‘최선의 삶’에서도 출연하며 배우로서의 러브콜이 끊이지 않고 있다. 더불어 독보적인 분위기와 페이스로 광고계 블루칩으로 각광 받고 있다.

사진=에스팀 엔터테인먼트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