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예지, 청취자 사로잡은 감성 라이브+재치 입담

입력 2020-03-22 16:1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가수 예지가 라이브와 입담으로 청취자들을 사로잡았다.

예지는 22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에 출연했다.

이날 예지는 신곡 ‘HOME’(홈) 라이브로 귀 호강부터 책임졌고, “2년 9개월 만에 신곡이 나왔다. 내가 작사 작업에 참여했고, 위로받고 싶을 때 ‘HOME’을 들어달라”고 전했다.

크록하 안무를 활용한 ‘홈 스텝’ 챌린지도 소개한 예지는 즉석에서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흥을 더한 건 물론, 댄서로 활동한 사연, 취미인 네일아트 소개로 관심도 모았다.

또한 예지는 “쉬다 보니 다시 음악도 즐거워지고 리셋이 되더라. 그 전에는 날이 선 가사를 쓰는 게 맞았는데, 지금은 여유가 생기니까 ‘My Gravity’(마이 그래비티)와 ‘HOME’ 같은 노래가 나왔다. 올 한해 정말 열심히 일하겠다”며 이전과는 달라진, 앞으로도 계속해서 변화할 모습을 예고하기도 했다.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