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김현수 ‘글러브에 얼굴 맞았어’

입력 2020-03-22 16:5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프로야구 개막이 4월 중으로 잠정 연기된 가운데 LG 트윈스가 22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자체 정백전을 가졌다. 5회초 2사 1,2루 원정팀 좌전 안타 때 1루주자 김현수가 홈까지 달렸으나 아웃되고 있다.

잠실 | 김종원 기자 won@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