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인전’ 송가인, 이상민 편곡 ‘한 많은 대동강’ 첫 공개 “소름”

입력 2020-05-01 13:0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악인전’ 송가인, 이상민 편곡 ‘한 많은 대동강’ 첫 공개 “소름”

송가인이 KBS 2TV ‘악(樂)인전’에서 이상민이 직접 편곡한 ‘한 많은 대동강’을 첫 선보인다.

2일 방송되는 ‘악(樂)인전’ 2회에서는 시청자 모두가 기다렸던 ‘레전드’ 송가인과 ‘음악 늦둥이’ 김숙, 이주빈, 김요한의 첫 수업이 펼쳐진다. 특히 ‘악(樂)인전’을 통해 ‘레전드’ 송가인과 ‘상마에’ 이상민이 장르를 뛰어넘은 뉴트로 콜라보레이션을 선보인다.

제작진에 따르면 이날 이상민은 ‘레전드’ 송가인과 ‘음악 늦둥이’ 김숙, 이주빈, 김요한의 첫 수업을 지켜보던 중 “즉흥 작업을 하고싶다”고 돌발 선언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한다. 이후 이상민의 반짝반짝 빛나는 음악적 영감에 날개를 달아줄 의문의 밴드 합류와 함께 송가인의 대표 트로트 ‘한 많은 대동강’이 하우스댄스 장르로 새롭게 편곡,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어놓는다.

특히 송가인이 노래가 끝나자마자 “노래 부르면서 닭살 돋았다”며 온 몸에 닭살이 돋을 만큼 전율이 왔다는 소감을 밝혀 스튜디오에 있던 모든 이의 환호성과 박수를 이끌어냈다는 후문. 뿐만 아니라 김숙은 음악 작업과 동시에 제대로 폭발한 이상민의 압도적 포스에 “음악 만들면서 ‘상마에’ 믿기 시작했어”라는 말과 함께 이상민에게 쌍엄지를 치켜 세우며 떡 벌어진 입을 다물지 못했고, 붐 또한 “송가인 레전드가 완전히 빠졌다”며 놀라워한다.

과연 ‘레전드’ 송가인의 흥을 최고로 끌어올린 ‘상마에’ 이상민의 편곡은 어땠을지, 음악 늦둥이들을 트로트 신기원에 흠뻑 빠지게 한 두 사람의 즉석 컬래버레이션에 궁금증이 증폭된다. 이와 함께 송가인을 깜짝 놀라게 한 특급 출연진은 누구일지 주목된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