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 빅스 측 “홍빈 연예활동 잠정중단…악플 등은 법적대응” (공식입장)

입력 2020-05-01 14:4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빅스 측 “홍빈 연예활동 잠정중단…악플 등은 법적대응”

빅스(VIXX) 홍빈(본명 이홍빈)이 팀 활동을 잠정 중단한다.

젤리피쉬 엔터테인먼트는 1일 공식 팬카페를 통해 “홍빈의 향후 활동 관련해 트위치 방송은 아티스트와 충분한 상의를 통해 중단하기로 결정했다. 그 외 연예 활동 또한 잠시 중단하고 다시 팬 여러분에게 인사할 수 있도록 준비하는 시간을 가지려 한”고 밝혔다.

이어 “빅스 관련 악의적인 비방, 성희롱, 허위사실 유포, 모욕 및 명예훼손 등 악성 게시물에 대해 지속적으로 체크하여 현재 법무법인 변호사를 통해 고소 절차를 확인 중이다. 소속 아티스트의 명예를 훼손할 수 있는 글 작성 및 유포, 행위자에 대해 어떠한 합의나 선처 없이 모든 법적 방법을 동원하여 강력하게 대응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빅스를 아껴주시고 응원해주시는 팬 여러분에게 감사하다. 당사는 아티스트의 권익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하도록 하겠다”고 이야기했다.

앞서 홍빈은 3월 트위치 라이브 방송을 통해 샤이니 ‘Everybody’(에브리바디), 인피니트 ‘내꺼하자’ 등의 노래와 안무를 비하해 물의를 일으켰다. 이후 홍빈 대신 같은 팀 멤버 라비와 소속사 젤리피쉬 엔터테인먼트가 공식 사과했다. 홍빈이 뒤늦게 사과 입장을 내놨다.

그러나 여론은 들끓었고, 결국 홍빈은 연예 활동을 잠정 중단한다.

● 다음은 젤리피쉬 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젤리피쉬 엔터테인먼트입니다.

홍빈 군의 향후 활동 및 VIXX(빅스) 관련 악성 댓글 및 허위 사실 유포 조치 내용에 대해 안내 공지드립니다.

홍빈 군의 향후 활동 관련하여 트위치 방송은 아티스트와 충분한 상의를 통해 중단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그 외 연예 활동 또한 잠시 중단하고 다시 팬 여러분께 인사드릴 수 있도록 준비하는 시간을 가지려 합니다.

그리고 VIXX 관련 악의적인 비방, 성희롱, 허위사실 유포, 모욕 및 명예훼손 등 악성 게시물에 대해 지속적으로 체크하여 현재 법무법인 변호사를 통해 고소 절차를 확인 중입니다.

소속 아티스트의 명예를 훼손할 수 있는 글 작성 및 유포, 행위자에 대해 어떠한 합의나 선처 없이 모든 법적 방법을 동원하여 강력하게 대응하도록 하겠습니다.

VIXX를 아껴주시고 응원해주시는 팬 여러분들께 감사의 말씀드리며 당사는 아티스트의 권익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하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