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승민·홍경숙 이화의료원 교수팀, 과학기술통신부 연구 과제 선정

입력 2020-05-03 13:1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백승민 이대목동병원 응급중환자진료과 교수와 홍경숙 이대서울병원 응급중환자진료과 교수팀이 과학기술통신부 2020년 상반기 개인 기초 연구사업 우수연구(신진 연구부문) 사업에 선정됐다.

백승민·홍경숙 교수팀은 ‘연명치료결정제도 도입과 관련해 심정지 후 장기기증의 활성화 방안에 관한 연구’를 통해 이번 연구 과제에 선정됐으며, 연구비 3000만 원을 지원받는다. 이를 통해 연명치료결정제도 시행 이후 제도의 이행률 및 환자들 중에 장기기증이 가능했던 경우를 후향적으로 분석해 추후 연명치료결정제도가 국내의 부족한 장기 기증률을 활성화 시킬 수 있을지 연구할 계획이다.

백승민 교수는 “2018년 연명의료결정제도가 시행되면서 그동안 논쟁의 여지가 있었던 임종기 환자들의 ‘존엄한 삶의 마무리’가 가능하게 됐다”며, “이번 연구를 통해 연명의료 계획 과정에 있어서 장기 기증 여부를 확인하고 장려한다면 현재 국내의 부족한 장기기증 현황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용운 기자 sadzoo@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