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투비 육성재, 5월 11일 군입대… “다시 만날 날 꿈꾸며”

입력 2020-05-03 20:0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육성재. 사진=육성재 인스타그램

그룹 비투비 멤버이자 배우 육성재가 입대 사실을 밝혀 관심을 모았다.

육성재는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5월 11일 입대한다고 알렸다. 이날 육성재는 "많이들 놀라시겠지만 5월 11일부로 군입대를 결정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갑작스런 통보에 놀라신 분들도 계실테지만 지금까지 멜로디 분들이 이뻐해주신 것만 봐도 어딜 가도 예쁨 받을 수 있고 씩씩하게 지낼 수 있겠구나 자신감이 생겨 전혀 걱정도 없고 마음 편히 다녀올 수 있을 것 같다"고 밝혔다.

또 "연이은 비투비 멤버들의 군입대에 어쩔 수 없는 공백기가 생기지만 우리 멜로디 분들이 기다려주시니까 저희 비투비는 더더욱 다시 만날 날만을 꿈꾸며 힘내고 있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육성재는 "지금까지도 항상 너무 고맙고, 앞으로도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육성재 군입대 전문

안녕하세요 성재입니다.우선!어제 저의 생일을 축하해주신 모든 멜로디 여러분 너무너무 감사드립니다!(sns,생일광고,이벤트 등 다 찾아봤어요!!^^)어떻게 이야기를 꺼내야할지 고민하다가 너무 깊은 고민과 생각과는 거리가 멀기에 조금이라도 먼저 직접 얘기하는게 맞을 것 같아서 글을 올립니다.

많이들 놀라시겠지만 5월11일부로 군입대를 결정하게 되었습니다! 갑작스런 통보에 놀라신 분들도 계실거고 걱정하시는 분들도 많이 계시겠지만, 지금까지 멜로디분들이 이뻐 해주신것만 봐도 나는 어딜가도 이쁨 받을수있고 씩씩하게 지낼수있겠구나!라는 자신감이 생겨서 전혀 걱정도 없고!!! 맘 편히 다녀올 수 있을것 같습니다!ㅎ

연이은 비투비 멤버들의 군입대에 어쩔수없는 공백기가 생기지만 우리 멜로디분들이 기다려주시니까 저희 비투비는 더더욱 다시 만날 날만을 꿈꾸며 힘내고 있습니다!!

이제 며칠남지 않았지만 가기전에 꼭 멜로디들과 소통할수있는 라방도 하구, 슬슬 맏형들도 나오고, 쌍갑포차도 곧 방영될 예정이니 조금만 참고 기다려주시면 금방 비투비 멜로디 다같이 볼날이 오겠죠!!지금까지도 항상 너무 고맙고, 앞으로도 많은 응원 부탁드리겠습니다!! 더욱 멋진 모습으로 여러분에게 나타날 그날까지 건강하고 행복한 하루하루 보내고 있기를 바라며 6성재가.

동아닷컴 조성운 기자 madduxly@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