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호영, 뮤지컬 대세 자리매김…‘또!오해영’ 연기력+흥행 올킬

입력 2020-05-04 09:3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손호영, 뮤지컬 대세 자리매김…‘또!오해영’ 연기력+흥행 올킬

가수 겸 뮤지컬 배우 손호영이 뮤지컬계 대세로 자리매김했다.

손호영은 지난 4월부터 서경대학교 공연예술센터 스콘1관에서 공연 중인 뮤지컬 ‘또!오해영’에서 남자 주인공 박도경역으로 열연 중이다. 박도경은 완벽한 외모와 능력을 갖췄지만 예민하고 까칠한 성격을 가진 남자. 결혼식 당일 신부가 말도 없이 사라진 후 마음의 문을 닫게 된, 상처가 있는 캐릭터다.

손호영은 이번 공연에서 작품에 대한 깊은 이해도를 바탕으로 원작과 다른 매력의 ‘박도경’을 완성했다. 여기에 부드러운 음색과 풍부한 감성, 가창력으로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선보이며 연일 호평을 이끌어내고 있다.

특히 뮤지컬 공연계에서는 이례적으로 매 회차 커튼콜에서 관객들의 기립박수가 이어지고 있다. 이처럼 손호영은 화제성, 연기력, 흥행성 모두를 갖춘 명실상부 뮤지컬 대세 배우로 자리 잡았다. 손호영은 자신만의 매력으로 관객들을 매료시키며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2020 운명 극복 뮤지컬 '또!오해영'은 두 명의 오해영과 옆집 남자 박도경의 오해에서 시작된 로맨스를 그린 작품이다. 드라마 원작의 창작 뮤지컬 '또!오해영'은 현실적이고 섬세한 대사, 공감을 이끌어내는 장면 그리고 드라마 방영 당시 히트를 기록했던 벤 ‘꿈처럼’, 정승환 ‘너였다면’ 등 익숙한 넘버들이 수록돼 인기를 모으고 있다. 또 뮤지컬 '또!오해영'은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엄마와 함께 보고 싶은 추천 공연 순위 1위로 꼽혔다.

배우 손호영, 산다라박, 양승호, 효은, 문진아, 신의정, 유주혜, 김지온 등 화려한 캐스팅 라인업으로 화제가 된 운명 극복 뮤지컬 '또!오해영'은 오는 5월 31일까지 서경대학교 공연예술센터 스콘1관에서 공연되며 티켓링크, 인터파크를 통해 예매할 수 있다.

[사진제공=아떼오드]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