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퍼펙트가 깨지며 아쉬운 서폴드

입력 2020-05-05 16:4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5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SK 와이번스와 한화 이글스의 개막전 경기가 무관중으로 열렸다. 7회말 2사 1루에서 SK 로맥에게 안타를 허용한 한화 선발 서폴드가 아쉬워하고 있다. 인천 | 김민성 기자 marineboy@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