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박 측 “tvN ‘산후조리원’ 출연 검토 中”…엄지원·박하선과 호흡 [공식]

입력 2020-05-06 17:1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윤박이 tvN 새 드라마 ‘산후조리원’ 출연을 검토 중이다.

6일 윤박의 소속사 엔피오 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윤박은 현재 엄지원과 박하선 주연의 드라마 ‘산후조리원’ 출연을 제안 받고 긍정적으로 출연을 검토 중이다.

‘산후조리원’은 불혹을 넘긴 커리어 우먼의 산후조리원 적응기를 그린 작품으로 앞서 엄지원과 박하선의 출연소식으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또한, 윤박은 KBS2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에 출현해 호평을 받았다.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