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꼰대인턴’ 박해진·김응수 포스터 “아직도 내가 인턴으로 보입니까?”

입력 2020-05-07 08:5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꼰대인턴’ 박해진·김응수 포스터 “아직도 내가 인턴으로 보입니까?”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꼰대인턴’(극본 신소라 연출 남성우)이 박해진·김응수의 역대급 반전과 코믹 케미가 폭발하는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20일 첫 방송을 앞둔 ‘꼰대인턴’은 최악의 꼰대부장을 부하직원으로 맞게 된 남자의 통쾌한 갑을 체인지 복수극을 그린 오피스 코미디다.

이번에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박해진(가열찬 역)과 김응수(이만식 역)의 극명하고도 유쾌한 대비로 눈길을 끈다. 여유 있는 표정으로 종이컵을 손에 쥐려는 박해진의 아래에 쪼그리고 앉은 채 종이컵을 한손으로 바치는 김응수의 다소 긴장된 표정이 대비를 이뤄 코믹함을 자아낸다.

여기에 마치 가열찬의 대사 같은 “아직도 내가 인턴으로 보입니까?”라는 오싹한 카피가 흥미롭다. 특히, 서로 인턴과 부장이라는 직급이 뒤바뀐 처지와 연령대별 일반적인 직급과 달리 젊은 부장과 늙은 인턴이 만들어갈 흥미진진한 오피스 코미디에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또한, ‘꼰대인턴'은 미스터 트롯팀의 OST 참여소식이 알려져 관심을 집중시키기도 했다.

‘꼰대인턴’은 20일 수요일 밤 8시 55분 첫 방송된다.

한편, MBC는 5월 부분 개편을 통해 수목미니시리즈는 기존 밤 8시 55분을 유지하고, 영화 특별편성으로 대체되었던 월화미니시리즈는 새로운 시간대인 밤 9시 30분 시청자와 만날 예정이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