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택연, 영화 ‘한산’ 출연 확정…데뷔 후 첫 사극 도전 [공식]

입력 2020-05-07 09:0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옥택연이 김한민 감독의 ‘한산’을 출연하기로 결정했다.

7일 옥택연 소속사는 동아닷컴에 “옥택연이 ‘한산’으로 첫 사극에 도전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영화 ‘한산’은 1592년 7월 8일 한산도 앞바다에서 조선 수군이 일본 수군을 크게 무찌른 전투인 한산도 대첩을 영화화한 작품으로 옥택연은 나라를 구하는 조선 수군 ‘임준영’ 역을 맡는다. 데뷔 후 첫 사극에 도전하는 것이기도 하다.

옥택연을 비롯해 배우 박해일, 변요한, 김성규 등이 출연 소식을 알렸다. ‘한산’은 올해 하반기에 촬영을 시작한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