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별나! 문셰프’ 차정원, ‘유벨라’ 이름 훔친 카피캣...본색 드러내며 위기감 증폭

입력 2020-05-07 23:2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닷컴]

차정원이 ‘유벨라’의 이름을 빼앗고 본색을 드러낸다.

오는 8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되는 채널A 금토드라마 ‘유별나! 문셰프’(극본 정유리, 김경수/ 연출 최도훈, 정헌수/ 제작 스토리네트웍스, 글로빅엔터테인먼트) 13회에서는 '유벨라'로 인정받기 위해 단독 패션쇼를 준비하는 임현아(차정원 분)의 모습이 그려질 예정이다

앞서 임현아는 기억을 되찾은 유벨라가 나타나자 불안을 호소, 임철용(안내상 분)에게 도움을 요청했다. 결국 임철용의 계속된 협박 끝에 유벨라가 브랜드를 포기하자, 안도해 하며 회심을 미소를 짓는 모습을 보여 시청자들을 분노케 했다.

‘진짜 유벨라’가 되고 싶어 하는 임현아의 폭주가 예고된 가운데 공개된 스틸에는 패션쇼를 준비하는 그녀의 모습이 담겨 호기심을 자극한다. 자신이 진짜 유벨라가 된 마냥 쇼장을 둘러보거나 디자인에 몰두하고 있는 모습은 과연 임현아가 ‘벨라 쇼’를 성공시킬 수 있을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또한 무조건 쇼를 성공시키기 위해 직원들에게 갑질을 행사하는 것은 물론, 또 한 번 시청자들을 경악케 할 선택을 내린다고 해 본방송을 더욱 기다리게 한다.

유벨라가 되고자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임현아로 완벽 변신한 차정원은 8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될 채널A 금토드라마 짭쪼로맨스 ‘유별나! 문셰프’에서 만나볼 수 있다.

사진 제공 : 스토리네트웍스, 글로빅엔터테인먼트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