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돠경아~”…‘부부의 세계’ 김선경, 중고거래 도전

입력 2020-05-08 09:1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돠경아~”…‘부부의 세계’ 김선경, 중고거래 도전

화제의 드라마 ‘부부의 세계’ 속 여다경의 엄마 엄효정 역으로 열연 중인 배우 김선경이 중고 거래에 도전한다.

10일(일) 저녁 7시 40분에 방송되는 JTBC ‘스타와 직거래-유랑마켓’(이하 ‘유랑마켓’)에 배우 김선경이 찾아왔다. 그는 역대 비지상파 드라마 최고 시청률을 연일 경신하며 열풍을 이어가고 있는 드라마 ‘부부의 세계’에서 여다경의 엄마 엄효정 역으로 활약하고 있다. 촬영 일정으로 연일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는 중에도 집 안에 잠들어 있는 물건의 가치를 되새겨 보는 ‘유랑마켓’의 좋은 취지에 반해 흔쾌히 출연을 결심했다는 후문.

김선경은 ‘유랑마켓’을 통해 혼자 살고 있는 집을 공개했다. 자칭 ‘드라마 찐 마니아’ 서장훈은 김선경을 만나자마자 “여기가 다경이 어머니 집이냐”며 설렘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 집 구경을 하던 중 ‘부부의 세계’ 대본이 발견되자 중고거래는 안중에도 없이 MC들 모두 엄청난 팬심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급기야 서장훈은 드라마 속 명대사를 읊으며 ‘서희애’에 완벽 빙의하기도 했다.


한편, 김선경은 “촬영 현장에서 김희애씨가 나를 산타라고 부른다”고 밝혀 궁금증을 자아냈다. 사연인 즉 김희애가 평소 남에게 나누는 것을 좋아하고 밝은 모습의 분위기메이커인 김선경에게 “꼭 산타 같다”며 이런 별명을 붙여줬다는 것. 별명에 걸맞게 김선경은 ‘부부의 세계’에서 화려한 패션을 갖춘 엄효정이 직접 착용한 아이템부터 한 번도 뜯지 않은 새 물건까지 거래용으로 저렴하게 내놓으며 역대급 ‘착한 거래’를 예고했다.

김선경의 역대급 중고 물품과 드라마 촬영 뒷이야기가 공개될 JTBC ‘유랑마켓’은 10일(일) 저녁 7시 40분에 방송된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