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탁, ‘꼰대인턴’ OST 첫 주자…뉴에라프로젝트도 제작 나섰다 [공식]

입력 2020-05-10 10:2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영탁, ‘꼰대인턴’ OST 첫 주자…뉴에라프로젝트도 제작 나섰다

뉴에라프로젝트(New Era Project)가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꼰대인턴’(극본 신소라, 연출 남성우) OST 제작을 맡는다. 첫 주자로는 영탁이 출격한다.

10일 ‘내일은 미스터트롯’ 입상자 6인의 매니지먼트사 뉴에라프로젝트는 “당사가 오는 20일 첫 방송 예정인 ‘꼰대인턴’의 OST를 제작한다”고 밝혔다.

그동안 트로트 가수가 단순 가창으로 OST에 참여하는 경우는 간혹 있었지만 드라마 전체 OST의 컬러를 트로트 음악과 가수로 구성하는 사례는 이번이 처음이다. 뉴에라프로젝트는 현재 ‘내일은 미스터트롯’ 출신 가수들과 OST 참여를 협의 중이며, 공감할 수 있는 가사와 색깔 있는 트로트 음악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계획이다.

뉴에라프로젝트는 “‘미스터트롯’ 출신 트로트 가수들이 젊은 세대가 즐기는 드라마 OST에 참여할 수 있다는 것에 큰 의미를 두고 직접 제작에 나서게 됐다”고 계기를 설명하며 “트로트 음악과 트로트 가수로 OST 기획 및 제작에 강한 의지와 지지를 보내준 ‘꼰대인턴’ 연출진과 작가 그리고 멋진 배우들에게 고마운 마음”이라고 감사를 표현했다.

‘꼰대인턴’ OST의 포문을 열 1번 타자는 영탁이 나선다. 영탁은 “MBC 수목드라마 OST에 트로트 곡으로 참여한다는 게 신기하다. 트로트 음악이 K-POP의 중심에서 많은 사랑을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며 ‘꼰대인턴’의 대박도 기원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영탁이 참여한 ‘꼰대인턴’ 첫 번째 OST 정보 및 발매일, OST 가창자 라인업 등은 추후 공개될 예정이다.

‘꼰대인턴’은 20일 수요일 밤 8시 55분 첫 방송된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