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린음악회’ 홍진영, 흥 유발 에너지+완벽 무대 선사

입력 2020-05-10 19:5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가수 홍진영이 ‘열린음악회’에서 흥 넘치는 무대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홍진영은 10일 오후 방송된 KBS 1TV ‘열린음악회’에 출연해 신곡 ‘사랑은 꽃잎처럼’으로 포문을 열었다. 이날 홍진영은 블랙 앤 화이트 패션으로 깔끔하면서도 시크한 스타일링으로 무대에 올라 완벽한 라이브와 업그레이드된 퍼포먼스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이어 홍진영은 “지금 열린음악회를 시청하고 계시는 분들께서 잠시나마 힐링하셨으면 좋겠다. 오늘 밤 좋은 밤 보내셨으면 좋겠다”라며 자신의 곡 ‘오늘 밤에’를 선보였다.

홍진영은 앞서 보여준 고혹적인 매력 대신 자신만의 유쾌하고 발랄한 ‘흥’을 선보이며 관객들을 들썩이게 했다. 이어 김연자와 함께 ‘아모르파티’ 무대를 선보이며 피날레를 장식했다.

한편 이날 ‘열린음악회’에는 홍진영을 비롯해 부활, 딕펑스, 오마이걸, 김연자 등이 출연했다.

사진=열린음악회 방송 캡처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