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번 다녀왔습니다’ 기도훈, 따뜻 위로…세대 초월 우정 예고

입력 2020-05-11 10:5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번 다녀왔습니다’ 기도훈, 따뜻 위로…세대 초월 우정 예고

KBS2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 기도훈이 세대 초월 우정을 형성했다.

기도훈은 ‘한 번 다녀왔습니다’(극본 양희승, 연출 이재상)에서 송가네 옥탑방 식구이자 닭강정 가게 아르바이트생 박효신 역으로 출연 중이다.

지난 10일 방송에서 박효신(기도훈 분)은 배달을 하던 중 우연히 송가희(오윤아 분)의 아들 김지훈(문우진 분)이 학교 친구들과 다투고 있는 모습을 목격, 본격적으로 송가희 모자와 엮이는 이야기가 그려졌다.

특히 박효신은 김지훈이 혼자 상처 치료하는 것을 보고도 아무것도 묻지 않은 채 아이스크림을 사주고 오토바이를 태워주며 배려 가득한 무언의 위로를 건네 눈길을 끌었다.

박효신을 연기한 기도훈은 자신만의 방식으로 상대방을 토닥여주는 행동을 담백하게 표현해 보는 이들의 가슴을 따뜻하게 했음은 물론 뜻밖의 비밀을 공유하게 된 두 사람의 세대 초월 우정의 시작을 알려 흥미진진한 전개를 예고했다.

‘한 번 다녀왔습니다’는 27, 28회의 시청률이 각각 25.1%, 30.2%(닐슨코리아, 전국 기준)를 기록,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며 뜨거운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