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라디오’ 김호중 “장르에 구애 받지 않는 가수 될 것”

입력 2020-05-11 18:4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가수 김호중과 안성훈이 청취자들에게 유쾌한 오후를 선물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KBS Cool FM ‘윤정수 남창희의 미스터라디오’(이하 ‘미스터라디오’)의 ‘21세기 야인시대’ 코너에 김호중과 안성훈이 출연했다.

이날 센스 넘치는 시그니처 인사부터 건넨 김호중과 안성훈은 남다른 합으로 완벽 호흡을 자랑하는 건 기본, 진솔한 입담으로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이어갔다.

특히 김호중은 “최백호 선배님처럼 장르에 구애 받지 않고 노래하는 사람이 되고 싶다. 지금도 주어진 노래를 열심히 부르자는 생각”이라며 음악을 향한 열정을 드러냈고, “많은 분들 마음속에 있는 트로피를 받아 국민 4위(사위)가 되어서 굉장히 행복하다”며 감사인사도 전했다.

안성훈은 박상철의 ‘울 엄마’, 진성의 ‘울엄마’로 감동과 흥이 있는 반반 라이브를 선사하는가 하면, 김호중은 신곡 ‘나보다 더 사랑해요’로 독보적인 가창력과 감성까지 뽐냈다.

‘미스터라디오’에서 재치 있는 장기자랑으로 웃음까지 잡은 김호중은 ‘나보다 더 사랑해요’로 대중의 넘치는 사랑을 받고 있으며, 안성훈은 5월 발매를 목표로 신곡 준비에 한창이다.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