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 마이 베이비’ 장나라, 축가요정 변신…러블리 매력↑

입력 2020-05-12 08:5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오 마이 베이비’ 장나라, 축가요정 변신…러블리 매력↑

tvN ‘오 마이 베이비’ 장나라가 러블리한 축가요정의 자태를 선보인다.

tvN 새 수목드라마 ‘오 마이 베이비’(연출 남기훈/극본 노선재/기획&제작 스튜디오앤뉴, 스튜디오드래곤)(이하. ‘오마베’) 측이 13일(수) 첫 방송을 앞두고 ‘실사판 인간 러블리’로 분해 예식장을 제대로 뒤집어 놓은 장나라의 모습을 공개해 시선을 강탈한다.

‘오마베’는 결혼은 건너뛰고 아이만 낳고 싶은 솔직 당당 육아지 기자 장하리와 뒤늦게 그녀의 눈에 포착된 세 남자의 과속 필수 로맨스. 극 중 장나라는 결혼은 됐고 애만 낳고 싶은 솔직 당당 육아지 기자 ‘장하리’ 역을 맡았다. 비주얼, 성격, 능력까지 다 갖춘 워너비우먼 장하리는 어릴 적 장래희망으로 엄마를 희망했을 만큼 인생의 행복 조건 1순위인 자신을 닮은 아이를 갖기 위해 과속을 결심, 올 봄 사랑스러운 현실 공감녀의 탄생을 예고한다.

이와 관련 공개된 스틸 속 러블리 축가요정으로 분한 장나라의 모습이 보는 이의 미소를 절로 우러나게 한다. 보기만해도 사르르 녹아버릴 듯 마카롱처럼 달달한 눈웃음과 함께 봄꽃을 머금은 듯 청초한 분위기를 폭발시키고 있어 더욱 시선을 끈다. 특히 장나라는 마이크 하나로 모든 하객의 마음을 훔쳤다고 전해져, ‘과속을 꿈꾸는 워너비우먼’ 장나라가 예식장을 발칵 뒤집은 사연은 무엇인지 벌써부터 호기심을 불러일으킨다.

이 날 오랜만에 무대 위 마이크를 들게 된 장나라는 각별한 설렘을 설핏 드러내는 모습으로 현장 분위기를 끌어올렸다. 특히 장나라는 촬영을 위해 직접 홍진영의 사랑의 밧데리를 선곡하는 센스를 발휘한 것은 물론 ‘역시 장나라’라는 감탄을 자아내는 남다른 가창력으로 원조 국민 요정의 자태를 마음껏 뽐냈다는 후문. 이처럼 축가요정의 매력을 제대로 폭발시킨 장나라의 모습이 담길 ‘오마베’ 첫 방송에 기대가 더욱 고조된다.

한편 tvN 상반기 기대작 ‘오 마이 베이비’는 5월 13일(수) 밤 10시 50분 첫 방송된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