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오마이걸 효정 “최근 이상윤·육성재 때문에 울었다”

입력 2020-05-12 14:0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라디오스타’ 오마이걸 효정 “최근 이상윤·육성재 때문에 울었다”

오마이걸 효정이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자신만의 눈물 버튼을 공개한다. 웃음밖에 모르는 해맑은 효정이 이상윤, 육성재 때문에 운 이유가 무엇일지 궁금증이 커진다.

13일 방송 예정인 ‘라디오스타’에는 ‘일 없습니다’ 특집으로 이세돌, 오마이걸 효정, 이국주, 볼빨간사춘기 안지영이 출연한다.

제작진에 따르면 데뷔 6년 만에 ‘살짝 설렜어’로 음원 차트 1위를 휩쓴 오마이걸 효정이 행복한 소감을 전한다. 쇼케이스 도중 음원 1위 소식을 듣고 감격했다는 오마이걸 멤버들. 그러나 정작 쇼케이스 MC를 보고 있던 박소현이 더 많이 울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효정은 그때의 상황과 비하인드를 전해 웃음을 자아낸다.

효정은 몽환, 아련 등 모든 콘셉트를 해맑은 웃음으로 소화해버리며 ‘효또몰(효정 콘셉트 또 몰라)’이라는 별명까지 얻어 화제를 모았다. 이 가운데 효정에게도 눈물 버튼이 있다는 사실이 밝혀져 관심이 집중된다. 특히 최근에는 “이상윤, 육성재 선배님들 때문에 엉엉 울었다”라고 털어놔 무슨 사연이 있는 것인지 궁금증을 더한다.

그런가 하면 극강의 애교 송인 ‘야내꼬송’ 창시자로 큰 이슈를 끌었던 효정이 원조 ‘애교 장인’의 모습을 뽐낸다. 애교가 듬뿍 담긴 효정의 ‘야내꼬송’에 김국진, 이세돌 모두 웃음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 이어 효정은 ‘라스’를 위해 준비한 새로운 노래 ‘매미송’을 공개해 기대감을 높인다.

효정이 아르바이트로 다져진 고급 스킬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데뷔 전 다양한 아르바이트 경력을 쌓았다는 효정이 두 손으로 병을 여러 개 들 수 있다며 직접 시범을 보인 것. 기상천외한 광경에 모두가 깜짝 놀랐다고 전해져 관심이 쏠린다.

웃음밖에 모르는 오마이걸 효정의 눈물 버튼은 13일 밤 11시 5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