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인석 호소 “코로나19로 혈액 부족, 헌혈 동참하세요”

입력 2020-05-14 08:1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김인석 호소 “코로나19로 혈액 부족, 헌혈 동참하세요”

코미디언 김인석이 헌혈 동참을 호소했다.

김인석은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라디오 듣고 있는데 코로나19 때문에 혈액이 너무 모자라다고 하여 집 근처 헌혈의 집에 왔다. 그런데 전 암환자라 헌혈을 못 한다”며 "완치 판정받았어도 안 된다고 한다”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건강한 분들 (헌혈) 할 수 있을 때 하시라. 헌혈할 수 있는 분들이 부럽다”고 덧붙였다.

함께 공개한 사진 속 김인석은 헌혈의 집 앞에 있다.

김인석은 2014년 방송인 안젤라 박과 결혼해 슬하에 두 아들을 두고 있다. 그는 갑상선암 판정을 받고 5년간 투병해 완치 판정을 받았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