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철, 카카오M 레이블 플렉스엠과 전속계약 [공식]

입력 2020-05-14 09:2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이승철, 카카오M 레이블 플렉스엠과 전속계약 [공식]

‘라이브의 황제’ 이승철이 카카오M 산하 프로듀서 레이블 플렉스엠(대표이사 최갑원)과 전속계약 을 체결했다.

올해 데뷔 35주년을 맞은 가수 이승철은 플렉스엠의 비전과 방향성 등에 공감하며 전격적으로 계약을 체결하게 됐다.

가수 이승철의 전속계약과 관련해 플렉스엠 측은 “플렉스엠의 비전과 프로듀서 네트워크 그리고 성공적 경력을 보유한 핵심인력 등으로 인해 대한민국 최고의 아티스트인 이승철과 이 같은 인연을 맺을 수 있었다”고 계약 배경을 설명했다. 이어 “서로간의 호흡을 바탕으로 올 하반기를 목표로 많은 분들이 만족할 만한 음악적 결과물을 선보일 예정” 이라고 앞으로의 계획을 덧붙였다.

이승철은 명실상부한 국내 최고의 아티스트로 손꼽혀 왔다. ‘희야’ ‘안녕이라고 말하지마’ ‘소리쳐’ ‘마이러브’ ‘그런 사람 또 없습니다’ 등 유수의 히트곡을 소개하며 음악 팬들 사이에서 오랜 사랑을 받아왔다.

이와 함께 데뷔 이후 지금까지 2000여회가 넘는 콘서트를 개최하면서 국내 공연계의 대표주자이자 ‘라이브 황제’로 각광받아 오기도 했다. 아찔한 라이브와 탄탄한 무대 연출 등으로 국내 최고의 공연 아티스트로 정평이 높다.


이승철은 “플렉스엠이 갖고 있는 전문성과 우수한 프로듀서 네트워크가 오롯이 음악에만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낼 것이라 기대한다”면서 “서로 간의 장점과 두터운 협업 및 협력을 바탕으로 뛰어난 음악적 성과를 내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어 “데뷔 35주년을 맞아 많은 팬 여러분께 큰 선물을 준비하고 있으며, 좋은 음악과 활동으로 자주 찾아 뵙겠다”며 앞으로의 활동 계획을 전했다.

이승철은 올해 하반기 35주년 활동과 함께 플렉스엠이 제작하는 다양한 프로젝트에 함께 하며 활발한 활동을 시작할 예정이다.

한편 이승철은 지난 1월 발표한 신곡 ‘내가 많이 사랑해요’가 두터운 인기를 누리면서 ‘황제 발라더의 귀환’을 대외로 알린 바 있다. 특히 뮤직비디오에 출연한 배우 박보검과 KBS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깜짝 동반 출연하는 등 여러 화제를 흩뿌렸다. 이승철은 최근 <도올학당 수다승철> <신상출시 편스토랑> 등 교양 및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