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팩, 업계 최초 ‘녹색전문기업’ 인증 획득

입력 2020-05-14 09:3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SPC그룹의 포장재 생산 계열사 SPC팩은 식품포장재 인쇄업계 최초로 ‘녹색전문기업’ 인증을 획득해 국가 녹색인증 3개 부문을 모두 달성했다고 14일 밝혔다.
2010년 시작된 ‘국가 녹색인증제’는 산업통상자원부 등 9개 부처와 11개 평가기관이 공동 운영하며 기술, 제품, 기업 3개 부문에 걸쳐 친환경 사업 활동을 인증해 주는 제도다.

SPC팩은 2018년 12월 ‘녹색 기술’과 ‘녹색 제품’ 인증을 시작으로 2019년 녹색 기술을 인쇄 포장재 전체에 적용해 최종 단계인 ‘녹색전문기업’ 인증을 획득했다. 녹색전문기업은 녹색 기술 제품 매출이 전체 매출액의 20% 이상을 차지하는 기업만 인증받을 수 있다.

SPC그룹 관계자는 “국가 녹색인증제 3개 부문 전체를 획득한 것은 업계 최초로 매우 뜻 깊은 성과라고 생각한다”라며 “앞으로도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기 위한 환경친화 경영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원성열 기자 sereno@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