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개막전 앞둔 서울 이랜드FC 정정용 감독 “재미있고 결과 가져오는 축구 보여줄 것”

입력 2020-05-14 10:2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닷컴]

프로축구 K리그2 서울 이랜드 FC가 17일(일) 오후 4시 잠실 주경기장에서 경남FC와 2020시즌 홈 개막전을 갖는다.

서울 이랜드 FC는 지난 9일(토) 제주 원정으로 시즌을 시작하며 정정용호의 출항을 알렸다. 이날 서울 이랜드는 K리그2 우승 후보로 꼽히는 제주를 상대로 서울 이랜드만의 축구를 보여주며 1-1 무승부를 거둬 기대감을 한층 끌어올렸다. 더불어 시즌 개막전에서 인상적인 모습을 보여준 레안드로는 1라운드 베스트11에 선정됐다.

서울 이랜드 FC는 코로나19로 인해 경기장을 방문하지 못하는 팬들을 위해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했다. 서울 이랜드 FC를 응원하는 팬들을 위해 집관 이벤트, 홈 첫 골을 맞춰라 등 온라인 참여형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에 더해, 실전과 같은 경기장 분위기를 연출하기 위해 팬들의 소중한 마음이 담긴 메시지와 응원 현수막, 카드섹션 등을 경기장에 설치할 예정이다.

서울 이랜드 FC 정정용 감독은 “팬들을 위해 재밌는 축구, 결과를 가져올 수 있는 축구를 보여줄 수 있도록 하겠다. 무관중으로 진행되지만 팬 분들께서 많은 응원 보내주시면 감사 하겠다”고 홈 개막전을 맞이하는 소감을 밝혔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