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픽게임즈, ‘언리얼 엔진5’ 공개

입력 2020-05-14 14:0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에픽게임즈코리아는 14일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열고, 차세대 게임엔진 ‘언리얼 엔진5’를 공개했다. 언리얼 엔진5는 영화 CG나 실사와 동일한 수준의 그래픽을 만들면, 이를 품질 저하 없이 실시간 렌더링으로 구현해준다. 특히 그 과정이 자동 처리되기 때문에 보다 쉽게 사용 가능하다. 육안으로 식별할 수 있는 최대치의 디테일을 구현하는 ‘나나이트’와 장면과 라이팅의 변화에 즉각 반응하는 ‘루멘’이 핵심 기술이다. 언리얼 엔진5는 2021년 초 프리뷰 버전을 출시한 뒤, 2021년 말 정식 버전을 내놓을 예정이다. 콘솔은 물론 PC와 맥, iOS, 안드로이드를 모두 지원한다. 에픽게임즈는 이날 로열티 정책 변경도 발표했다. 게임이나 규격화된 인터랙티브 제품을 상용화할 때 매 프로젝트 당 총수익 100만 달러(약 12억 2000만 원)까지 로열티를 면제하는 내용이다. 박성철 에픽게임즈코리아 대표는 “핵심 기술인 나나이트와 루멘이 가져올 차세대 리얼타임 그래픽을 기대해 달라”며 “이 외에도 더욱 쉽고, 빠르게 프로젝트를 개발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다양한 기술이 언리얼 엔진5에 포함될 예정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김명근 기자 dionys@donga.com



뉴스스탠드